By using our website, you are agreeing to cookies being stored and Google Analytics being used on your device in order to offer the best possible service. You can find more information on this here.

B2B service for the tourism industry To website for visitors to Vienna
Colorful tiles on the roof of St. Stephen's Cathedral in Vienna
Wien, Blick auf das MuseumsQuartier

비엔나 2016: 임페리얼 & 컨템퍼레리

Wien, Blick auf das MuseumsQuartier

호프부르크와 쉔브룬 궁전은 요제프 황제 재임 기간 동안 권력의 중심지였습니다. 그는 1830년 쉔브룬 궁전에서 태어나1848년 초부터 이 곳과 호프부르크 궁전에서 제국을 통치하였으며1916년 쉔브룬 궁전에서 영면하였습니다. 그의 서거 100주년을 맞이하여 그의 전 생애와 비엔나 링거리 조성과 같은 황제로서의 업적을 소개하는 여러 전시회가 2016년 3월 16일부터 11월 27일까지 쉔브룬 궁전, 황실 가구 박물관, 로어 오스트리아 주에 있는 니더바이덴 궁전에서 열립니다.

  • Man & Monarch – 쉔브룬 궁전
    2016년 3월 16일 – 11월 27, 쉔브룬 궁전
    Schönbrunner Schlossstrasse, 1130 Vienna,
    www.schoenbrunn.at
  • 사냥과 여가 – 니더바이덴 궁전 (로어 오스트리아)
    2016년 3월 16일 – 11월 27, 니더바이덴 궁전
    Niederweiden, 2292 Engelhartstetten, www.schlosshof.at
  • 축제와 일상 – 황실 가구 박물관
    2016년 3월 16일 – 11월 27, 황실 가구 박물관
    Andreasgasse 7, 1070 Vienna, www.hofmobiliendepot.at

임페이리얼과 컴템퍼레리의 조우

비엔나를 매우 특색 있는 도시로 만든 것은 임페리얼과 모던함의 성공적인 결합입니다. 그 중 대표 적인 것이 박물관 구역 (MQ)라 할 수 있습니다. 원래 바로크 양식의 황실 마구간이었던 이곳이 지금은 세계에서 가장 크고 현대적인 모습을 갖춘 문화 복합공간으로 탈바꿈했습니다. MQ는 2016년에 개관 15주년을 맞이합니다. MQ에 자리잡고 있는 mumok (비엔나 현대 미술 박물관 루드비히 재단)와 쿤스트할레 빈은 수준 놓은 현대 예술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비엔나의 훈데트르바써 하우스는 오스트리아 건축사의 정점 중의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프리덴스라이히 훈데르트바써가 디자인한 이 건물을 전세계의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습니다.

훈데르트바써 하우스의 화려하게 장식된 건물 외관은 마법의 나라에 온 듯한 느낌을 줍니다 . 훈데르트바써 하우스 거주자는 자유롭게 취향에 맞춰 창문 바깥쪽을 장식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집니다. 훈데르트바써 하우스의 발코니와 옥상에 심어진 200여 그루의 나무는 비엔나 한복판에 초록 오아시스를 만들어 냅니다. 훈데르트바써 하우스는 안으로 들어가서 구경하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이곳에서 몇 백 미터 떨어진 곳에 훈데르트바써 영구 전시회를 하는 쿤스트하우스 빈이 있습니다. 2016년 쿤스트하우스 빈은 개관 25주년을 기념합니다.

쿤스트하우스 빈 역시 훈데르트바써의 전형적인 특징이기도 한 직선을 거의 찾아 볼 수 없습니다. 다른 작가들의 작품 전시회도 1,600 평방미터의 전시관에서 만나 볼 수 있습니다.

  • 훈데르트바써 하우스, Kegelgasse 34-38, 1030 Wien
  • 쿤스트 하우스 , Untere Weißgerberstraße 13 , 1030 Wien, www.kunsthauswien.com

비엔나컨템퍼레리 (viennacontemporary)와 비엔나 페어(Viennafair), 그리고 비엔나 아트 위크 (Vienna Art Week)가 열리는 가을이 되면 비엔나는 현대 예술의 중심이 됩니다. 2016년 제 10회 비엔나 디자인 위크와 함께 현대 디자인 역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비엔나는 옛 임페리얼 시대가 현대의 컨템퍼레리가 대치되는 곳이 아니라 오히려 그 반대로 매우 멋진 조화를 이루고 있는 곳이라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Contact:

엘리자베트 시씨 보쉬나크(Elisabeth Sissi Woschnagg)
한국 담당 마켓 매니저

Rate this article
Feedback to the vienna.info editorial team

Please complete all the mandatory fields marked with *.

Title *
Title
Service links